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진해 군항제’ 10일까지…'벚꽃' 주말 절정 전망

입력 2015년 03월 31일(화) | 수정 2015년 4월 1일(수)  
신일고등학교 유준기 학생기자 autoarc10@hanmail.net

(뉴스에듀=유준기 학생기자) 진해 군항제가 화려한 막을 올렸다. 우리나라의 대표 벚꽃 축제인 진해 군항제는 어제(31일) 전야제를 시작으로 4월 10일까지 열흘 동안 경남 창원시 진해구에서 열린다.

올해 53번째를 맞은 진해 군항제는 '꽃·빛·희망'을 주제로 이충무공 추모행사, 진해군악의장페스티벌, 문화예술공연 등 다양한 행사들이 펼쳐진다. 진해 벚꽃 36만 그루의 개화율은 80%이며 이번 주말(4일)과 휴일(5일)쯤 절정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진해군항제' / 이하 사진 제공=김중배 버스25시 대표]

 

 


<유준기는 신일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기자입니다. 생명과학/생명공학 분야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 유준기 학생기자,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worker10

댓글을 달아 주세요